구자철 시즌 2호골 터트린 후 ‘말춤 세리머니

구자철(23·아우크스부르크)이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에서 시즌 2호골을 터뜨렸다.

구자철은 29일(한국시간) 독일 슈투트가르트의 코틀립-다임러 슈타디온에서 열린 슈투트가르트와의 리그 14라운드 원정경기에서 0-1로 뒤진 전반 44분 동점골을 터뜨렸다. 이때 구자철은 골 세리머니로 가수 싸이의 노래 ’강남 스타일’에 나오는 말춤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페널티 아크 왼쪽에서 미드필더 안드레아스 오틀의 패스를 받아 상대 수비수들을 따돌리고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골네트 왼쪽 상단을 흔들었다. 구자철은 지난 18일 프랑크푸르트와의 원정경기에서 시즌 첫 골을 터뜨린 뒤 두경기 만에 다시 골 맛을 봤다. 그러나 아우크스부르크는 구자철의 동점골을 지키지 못하고 1-2로 패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분데스리가에서 최근 7경기 연속 무승(2무5패)에 빠졌다. 시즌 1승4무9패로 승점 7에 머물러 분데스리가 18개 구단 가운데 최하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