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육상선수 김재열 페이스북

SNS 페이스북, 이것이 종종 프라이버시에 문제를 일으키곤 한다.

뭔가를 올리고 싶은 욕망과 보고싶어하는 호기심이 공존하는 온라인 커뮤니티.

인터넷 유저들의 내면에 잠재한 음성적 심리요인이 ‘전라 사진’을 만나면 관음증(고디바리즘)을 충족시킨다.

 

육상선수 김재열 페이스북>육상선수 김재열 페이스북

 

이번엔 국내 육상선수가 페이스북에 올린 사진으로 도마 위에 올랐다.

 

사건의 주인공은 정말 육상선수 김재열일까?

한국 중장거리 육상을 대표하는 한 선수가 자신의 ‘SNS 페이스북’에 성행위를 드러내는 남녀 사진을 게재했다.

K(23) 선수는 22일 밤 페이스북facebook에 술집 룸에서 성행위를 하는 한 쌍의 남녀 사진을 올렸다. 벽돌장식 내벽과 텔레비전이 걸린 룸 속에서 여성은 전라 상태로 남자의 몸짓에 호응하고 있다. 그녀의 머리카락, 젖가슴, 벌어진 다리, 한쪽 팔을 괸 채 드러누운 비스듬한 자세.

남성은 바지를 벗은 터라, 엉덩이가 발랑 까진 채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이 ‘전라 사진’, 즉 남녀가 룸에서 성행위를 하는 모습을 사진으로 올린 유저는 전국체전에서 금메달을 딴 간판급 육상선수다.

 

알다시피, 공개된 페이스북은 사생활을 보장하지 않는다.

 

전라 사진을 본 한 네티즌이 말했다.

 

“여자는 어쩌라고 이런 걸 올리죠?”

 

육상선수 K가 대다했다.

 

“내가 봤을 땐 (여자) 정수리밖에 안 보이는데 알빠 있나요?”

 

금메달을 딴 육상선수와 네티즌의 대화는 고스란히 공개됐다.

 

 

육상선수 K씨 페이스북 대화(댓글) 내용

 

 

육상선수 김재열 페이스북>육상선수 김재열 페이스북에 무슨 일이?

 

문제가 커지자, K씨는 다음 날 사진을 삭제했다.

이미 사진은 퍼져나가 자신이 것이 아니었다.

K가 사진을 삭제함으로써, 더 많은 복제사진이 번져나갔다.

 

당당하던 며칠 전과 달리 K는 해명했다. K는 김재열 육상선수 일까?

 

“친구가 최근 부산에서 떠도는 사진이라고 보내줘 재미삼아 페이스북에 올렸다. 짧은 생각에 저지른 일이며 깊이 반성하고 있다.”

 

며칠 전만 하더라도 K는 자신이 직접 찍은 사진이 아니라면서, 페이스북에 전화번호를 남기기도 했다.

항의할 의사가 있으면 전화를 걸어도 좋다는 뜻이었다.

 

정작 K는 지금 전화를 받을 수 없는 곤경에 처했다.

 

눈치 빠른 유저들은 육상선수 김재열, 육상선수 김재열 페이스북으로 ‘그 사진’을 추적하고 있다.

K, 김재열 선수는, 더는 실명을 감출 수 없는 처지에 놓였다.

육상연맹에서도 조사에 들어갔다.

Incoming search terms:

  • 김재열
  • 육상 선수 김재열 페이스 북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Read, Talk.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