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비 동영상 루머에 국과수 특정부위 사진까지 치욕

‘라디오스타’가 지난주에 이어 이번주에도 빵빵터지는 예능감을 보여줬습니다.
지 난주 조정석이 출연해 예능인 못지않은 예능감을 펼치며 큰 웃음을 줬었는데 이번주는 ‘거친인생특집’으로 출연한 이창명, 솔비, 상추, 데프콘이 출연해 지난주 보다 더한 웃음을 선사했습니다. 특히 최근 다시 방송활동을 시작하면서 예전보다 성숙해진 모습으로 나타난 솔비는 ‘명불허전’존재감을 뽐내며 변치않는 예능감을 뽐냈습니다.

아시다싶이 최근 솔비를 자주 볼수가 없었습니다.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우울증’이 가장 큰 이유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활 발한 활동중에도 솔비는 가짜 동영상을 비롯해 루머가 끈이지않았고 그로인해 활동을 쉬어야했습니다. 그리고 활동을 쉬는 동안 그림을 통해 많은것을 극복한 솔비는 ‘오뚜기’라는 제목의 곡으로 다시 방송활동을 알렸고 다시 대중에게 활발한 자신의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하지만 대중에게 받은 상처때문인지 바로 활동을 시작했을때는 조금 과도하게 괜찮아진 젊잖은 모습을 보여주려고했는지 방송에서 지나치게 조용한 모습을 보였고 이런 솔비의 모습에 대중은 쉽게 적응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이제 방송활동에 적응이 되어서일까요?
오늘 ‘라디오 스타’에서 솔비는 활동을 한참하던때의 예능감을 선보이며 과거 예능을 종횡무진하던 솔비의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특 히 몰라도 당당하게 모른다고 말하고 또 자신의 생각을 가감없이 이야기하는 솔비의 모습은 반갑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이창명이 출발드림팀 시즌2를 진행하고 있다는 소리에 뜬금없이 “그거 일요일 낮에 하는거에요?”라고 물었고 그렇다고 하자 아쉽다는 표정으로 “난 서프라이즈 보는데”라며 당당하게 이야기하는 솔비의 모습을 보면서 이제 완전히 예전으로 돌아왔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솔비의 옛 남자친구에 대해 묻는 곤란한 질문에도 솔비는 천연덕스럽게 받아치는 절정의 예능감도 뽐냈습니다. 윤 종신은 슈퍼주니어에 각별히 친했던 멤버가 있지 않냐고 물었고 솔비는 이에 조금은 어색한 웃음을 지으며 미소를 지어 보였습니다. 그리고 평소와 다른 어색한 웃음을 짓는 솔비를 보고 윤종신과 MC들은 솔비의 과거 열애설이 사실이라며 몰아가며 더 분위기를 이어갔습니다. 그리고 MC들은 솔비에게 누구냐며 꼬치꼬치물었고 이에 솔비는 “누굴까요? 맞춰보세요”라고 말하며 진행자들의 질문을 피해가는 재치를 선보였습니다. 물론 이후 “다시 활동을 시작…”이라고 말하며 그 상대가 강인임을 털어놓고 말았지만 곤란한 상황에서도 웃음을 만들어내는 모습을 보면서 정말 최고의 예능감을 가지고있지 않나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윤종신은 이런 솔비를 보면서 “난 솔비가 나온다고하면 걱정을 안했다”라고 말이죠.
이 이야기는 무엇인가 하면 많은 MC들과 PD들이 솔비의 예능감을 믿고있었다는 이야기였습니다. 그만큼 예능의 흐름을 잘 알고 자신을 내던질줄 아는 예능인이라는 소리였습니다. 저는 이 말을 듣고 그동안 솔비를 많은 사람들이 오해하고 있지않았나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실 솔비에 대한 루머는 성형설과 열애설이 전부였고 그녀의 성격을 의심하는 루머는 없었던걸로 기억합니다. 하지만 지나치게 솔직했던 솔비의 말들이 여러가지 오해를 만들어냈고 솔비는 이런 루머에 ‘우울증’까지 겪어가며 힘든시간을 보내야했습니다. 단지 솔비는 열심히 예능에 임했던것인데 말이죠.

저는 어쩌면 솔비는 최근 변화하고있는 예능의 피해자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오늘 방송에서 솔비가 “내 좋은것만 다 빼먹고”라고 한말이 틀린말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결 국 예능을 위해 자신의 감추지않고 모든것을 보여줬는데 그때문에 많은 비난을 들어야했으니 말이죠. 그래도 다행인것은 솔비는 스스로 이런 문제들로 생긴 ‘우울증’과 ‘과대망상증’을 극복하기위해 그림을 그리고 또한 등산을 하면서 이런 문제들을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다시 방송계로 돌아올수있었던것을 보면서 참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실 이런 문제들을 극복하지 못하고 자신의 삶을 포기하는 경우도 많았기때문입니다.
그 래서 저는 솔비의 복귀가 너무도 좋게 느껴졌습니다. 특히 누구보다도 많은 루머와 악플을 경험했던 솔비의 복귀와 그녀가 극복한 방법들은 혹시 같은 문제로 고민을 하고있는 동료연예인들에게 커다란 지침서가 될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었기때문입니다. 앞으로 이런 어려운 문제들을 잘 극복한만큼 이전보다 훨신 더 성숙하고 발전된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는 예능인, 가수가 되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또한 우울증을 겪고있는 많은 분들도 솔비처럼 용기를 내서 문제들을 극복할수있었으면 좋겠습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