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상술인정 박보영 내 것 발언 500만에 일조

배우 송중기가 ‘박보영은 내 것’ 이라고 말한 것이 상술이라고 인정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는 송중기가 출연해 광고 현장을 공개했다.

앞서 박보영은 게릴라 데이트에서 송중기가 아닌 차태현을 이상형을 꼽았다. 박보영이 망설임 없이 차태현을 택한 것에 대해 송중기는 “나라도 차태현을 택했을 것 같다. 하지만 밤에 전화하겠다”고 인정하면서도 결국 뒤끝있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 박보영이 송중기의 ‘박보영은 내 것’이라고 말한 것을 두고 상술이라고 표현한 것에 대해 “정말 정확한 친구다. 그것 때문에 500만이 된 것은 아니지만 분명 일조했다고 생각한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한편 송중기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이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로 시청률 성공을 이뤄냈고 영화 ‘늑대소년’으로는 흥행가도를 달리고 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PostBox, Read.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