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 호랭이 비스트 픽션 서태지 이지아 사건에 영감얻어

신사동 호랭이가 세간을 들썩이게 만들었던 서태지-이지아 사건을 언급했다.

20일 밤 방송된 SBS ‘강심장’에는 박광현, 소이현, 손담비, 오승은, 박세영, 신사동 호랭이, 백보람, 제국의 아이들 황광희, 뉴이스트 렌 등이 출연해 화려한 토크 배틀을 펼쳤다.

이날 신사동 호랭이는 “티아라의 ‘롤리폴리’는 과자이름을 보고 영감을 얻었고, 포미닛 ‘핫이슈’는 신문기사를 보다가 ‘핫이슈’라는 단어를 보고 곡을 만들게 됐다”고 실생활에서 곡의 영감을 얻고 있음을 밝혔다.

이어 그는 “비스트의 ‘픽션’은 라디오를 자주 듣는데 게스트로 출연한 날 굉장한 톱스타들의 열애설이 올라왔다”며 “톱배우 2명과 톱가수의 삼각관계가 이슈일 때가 있었다”고 자세한 당시 상황을 설명해 서태지와 이지아 사건을 연상하게 만들었다.

신사동 호랭이는 “그때 댓글에 ‘이거 소설이다. 픽션이다’라는 글이 올라와서 그 주제로 만든 게 ‘픽션’이다”라며 “그 세 사람 중 한 사람의 시각으로 쓴 곡이다”라고 설명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PostBox, Talk.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