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가시가 흥미로웠던 이유 – 단순히 재난영화가 아니고 조아제약과 음모가 있어서

연가시

연가시

男 : 영 화 연가시를 봤어. 연가시는 단순히 재난영화가 아니라 조아제약이 있고, 주가를 올리려는 음모가 있었기 때문에 더 재미있었던 것 같아. 사실 괴물들 나오는 영화는 보통 괴물과 그 괴물을 소탕하려는 일행들에 집중하잖아. 근데 이 영화에서는 연가시를 이용해서 이익을 얻고 싶은 악당들이 있기에 연가시를 진압하지 못한다는 설정이 있었지. 물론 이런 설정이 있는 것보다 연가시 자체에 집중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겠지만 난 이렇게 음모가 엮여있는 편이 좀 더 나았던 것 같아. 어떻게 봤어?

女 : 응 나도 영화가 재미있었던 것 같아. 일단 내가 다른 영화를 보다 보면 잘 때도 있는데 연가시를 볼 때는 잠을 자지 않았거든. 그만큼 지루할 틈 없이 사건이 전개된 거지.

男 : 맞아. 나도 영화를 볼 때 지루함을 느끼는 순간이 여러 번 있다면 그 영화의 작품성을 떠나서 영화가 별로라는 생각이 들게 되더라. 그런데 이 영화는 처음부터 끝날 때까지 긴박감을 유지할 수 있었다고 생각해.

연가시

연가시

 연가시가 흥미로웠던 이유 2. 실제와 허구의 경계가 모호했기 때문

女 : 그리고 연가시가 흥미로웠던 또 다른 이유는 연가시가 실존한다는 사실 때문인 것 같아. 물론 실제로는 포유류에게는 감염되지 않는다는 건 실제와 다르지만 어쨌든 ‘실제로도 변종 연가시가 생길 수도 있구나’라고 상상하게 되잖아. 그런 상상 때문에 영화에 대한 몰입도가 좀 더 높아지지 않았을까?

男 : 음.. 그래. 괴물 영화들은 보통 그 괴물이 실제로는 절대 있을 수 없을 만한 형태잖아. 보통 엄청나게 크고, 총을 맞아도 끄덕없는 그런 모습이지. 그런데 연가시는 그런 괴물들처럼 웅장하지 않지만 현실에 존재하지. 그리고 변종이 생긴다는 상상도 충분히 할 수 있는 상상이고. 그래서 좀 더 와닿고 흥미로웠던 것 같아.

女 : 그리고 연가시가 흥미로웠던 또 다른 이유는 연가시가 실존한다는 사실 때문인 것 같아. 물론 실제로는 포유류에게는 감염되지 않는다는 건 실제와 다르지만 어쨌든 ‘실제로도 변종 연가시가 생길 수도 있구나’라고 상상하게 되잖아. 그런 상상 때문에 영화에 대한 몰입도가 좀 더 높아지지 않았을까?

男 : 음.. 그래. 괴물 영화들은 보통 그 괴물이 실제로는 절대 있을 수 없을 만한 형태잖아. 보통 엄청나게 크고, 총을 맞아도 끄덕없는 그런 모습이지. 그런데 연가시는 그런 괴물들처럼 웅장하지 않지만 현실에 존재하지. 그리고 변종이 생긴다는 상상도 충분히 할 수 있는 상상이고. 그래서 좀 더 와닿고 흥미로웠던 것 같아.

연가시의 조아제약과 윈다졸

男 : 연가시에 나온 조아제약과 윈다졸은 실제로 존재하는 제약회사와 약품명이잖아. 그것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해?

女 : 난 좀 별로인 것 같아. 어쨌든 영화에 실존 회사와 실존 인물이 나오는 것은 광고의 목적성이 있는 거니까. 그렇게 실존 회사나 상품이 영화에 등장하기 시작한다면 영화가 실존 회사를 광고하는 목적으로 쓰이게 될 수 있으니까.

男 : 그렇게 생각하는구나. 나는 그런 것을 떠나서 어쨋든 좋은 내용이 아니라 부정적인 내용에 실명이 쓰였기 때문에 그 회사에 대해서도 좋은지 의문이 들었어. 물론 많은 사람에게 이름 자체를 알리는 것에는 성공했지만 부정적인 이미지가 무의식 중에 남아있을까봐 걱정되기도 하거든.

연가시 결말.. 무슨 의미일까?

男 : 그런데 난 결말을 보면서 사실 잘 이해하지 못했어. 평화로운 모습에서 갑자기 익사한 사람의 모습을 보여줬잖아. 그런 건 영화에서 보통 후속편을 암시할 때 쓰는 방법인 것 같은데 후속편이 만들어질 내용은 아닌 것 같거든.

女 : 나는 뭔지 알 것 같아. 연가시는 실제로 존재하는 생물이야. 영화에서 변종이 생겼다는 허구를 도입했지만, 사실 실제로도 그런 변종 연가시가 존재할 수 있다는 것을 말해주는 역할인 것 같아. 그래서 아마 많은 사람들이 연가시의 생김새, 연가시를 퇴치하는 약, 연가시에 감염된 실제 사건이 있는지 등이 궁금해졌을 거야.

男 : 응 그렇구나.. 실제로도 변종 연가시가 존재할 수도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결말이라고 보면 되겠네. 아무튼 이번 여름은 왠지 물놀이 가기가 꺼려지겠어^^;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Read, Talk and tagged .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