킴 카다시안 사주

포스팅에 자체 19禁을 붙인것은, 혹시라도 원하지 않는 분들이 클릭했다가

불쾌(?)할수도 있기때문에.

원하지 않는 분들은 패스하시길 ^^

플레이보이 모델에 리얼리티쇼로 성공하고, 호날두의 전연인,

여자난봉꾼계의 거장 패리스힐튼의 절친,

얼마나 섹시하면, 실제 사람크기의 킴 카다시안을 본따 만든 섹스토이가 만들어졌을정도.

NBA스타 크리스 험프리스와 결혼했다가 72일만에 이혼했으며,

남자친구와의 섹스비디오파문으로 더 스타덤에 올랐다.

2012년 최근 새로운 비디오가 유출되었다고함.

사주를 보았을때 성욕이나 성욕의 표현은 다양한 조건들이 있다.

우선 오행으로 보아,

첫째가 사주에 수의 기운이 강한 경우

둘째는 아이러니하게도 수의 기운이 전혀없이 화의 기운이 강한 경우이다.

극과 극은 통하는것처럼.

수의 기운이 왕하면서 일점 화의 기운이 없거나 미약한경우

또는 화의 기운이 왕하면서 아예 수의 기운이 없거나 미약한 경우

양쪽 모두 강한 성욕을 가진 사주가된다.

차이가 있다면,

수(水)는 그 자체로 속마음을 드러내지 않고 내향적인 성향에 부끄럼도 타고,

수는 사고력을 관장하기때문에 상당히 지적이어서

겉으로볼땐 그 강력한 성욕이 표가 잘 나지않는다는점이다.

반면 화(火)는 밝고 명랑하고 외향적이며 속마음을 남김없이 드러내는 성격으로

정열적이어서 내면에 강한 성욕이 누가봐도 표가 나는편이다.

화다한 사주는 옷도 드러내놓고 섹시하게 입고 행동도 과감한편이며,

수다한 사주는 전혀 안그런척 지적이거나 청순한척하면서

결정적으로 살짝살짝 표를 내는 스타일이다.

킴 카다시안은 화태왕한 사주에 속한다.

플레이보이 모델같은 타입은 주로 화다 사주쪽이많다.

내면의 섹시함을 사진으로 보여줄때 그쪽이 훨씬 유리하기때문이다.

십신으로 보았을때의 성욕, 섹시함은 상관에 해당된다.

보통 식상이 강한 사주를 성욕이 강하다고 하는데,

엄연히 말하면 식신이 아니고 상관이다.

식상이 강하다는것은 식신과 상관이 혼잡되면서 많다는것인데

혼잡하고 많은것은 그냥 상관이라고 보기때문에 식상다사주 = 성욕多라는

공식은 그러니까 본질은 상관에 있는것이다.

상관이란 내면에 가진것을 배출, 발설하는것이다.

재능과 창의력도 되고, 성욕도 포함된다.

상관은 식신과 달리 일간을 심하게 설기시킨다.

일간이 상관으로 설기가 되면 겉으로는 낙천적으로보여도

내면은 정신적으로는 탈진상태와같아 속이 공허하고 적막하게된다.

이 허한 마음을 채우기위해 또 육체적 쾌락을 추구하게되는 싸이클이다.

게다가 상관은 정관을 극하기때문에, 바른 가치, 세상의 룰, 도덕 규범같은것들을

무시하기도하며 앞뒤 재지않는 성향까지 있어 더하다.

상관이라는 성분은 현대에는 그 창의성과 재능과 마케팅 포장능력때문에

밥벌이 수단으로서는 금쪽같은것이지만,

원래는 사흉신에 속하는 흉신으로 많은 단점도 가지고있다.

수단방법가리지않고 자신의 욕구를 분출하며,

귀한 정관을 상하게 하며,

재(재물)를 생하고자 물불 가리지않고,

일간을 심하게 설기시켜서 일간으로 하여금 공허, 허탈한 내면을 가지게만든다.

현실적으로는 뛰어난 재능을 가진 사람이리고하고,

격이 좋지않으면 사기꾼의 모습도 될수있으며,

법을 어기는 사람도되고,

여성의 경우에는 몸을 파는 매춘행위까지도 상관이 하는 일이된다.

흉신이어도 잘쓰면 찰떡같고 못쓰면 말그대로 흉신이 된다.

킴 카다시안은 월지에 상관을 가지고있다.

월지는 여덟글자의 자리중에 가장 힘이 강력한 자리이다.

이 월지의 상관이 년주의 천간지지로 서있는 정재를 생한다.

이런 상관생재의 흐름은 벤처기업인들의 구조이기도하고,

육체적으로봤을때는 강력한 성적욕구를 실현시키는 것이기도하다.

생재가 잘되는 상관은 그 강한 욕구를 평소에 늘 다 풀고산다는 말이다.

이런 사주는 성욕도 다 실현(?)하고 살며, 말도 잘하고, 돈도 잘번다.

재성중에서도 편재가 아닌 정재인데,

정재는 그자체로 엄청나게 감각적으로,

오감이 남들보다 몇배 감각이 발달된 사람이어서

성욕뿐만 아니라 그 욕구의 실현과 만족도도 높다.

신살로 봤을때는 도화살이다.

킴 카다시안은 일주가 정묘일주로 나체도화에 해당된다.

나체도화는 도화중에서도 강력한 도화로 일명 ‘밤에 피는꽃’이라고도한다.

역시 상당한 색욕의 소유자이며 남보기에도 무척 섹시해보인다.

다음엔 지지의 묘술합과 사신합이다.

합이 많다는 것은 정이 많고 다정하다는것이다.

꼭 이성관계뿐만 아니라 모든 대인관계에서 면전에 싫은소리 못하고

거절을 못한다.

자비와 관용이 많다는 것인데, 다른 성욕강한 구조들과 겹쳐질경우

이성에게도 자비와 관용을 많이 베푼다는것.

서양에선 지나친 노출의 옷차림을 한 여성을보고 ‘ 너무 관대하다’ 라고 하는 관용어구가있는데

그런의미와도 일맥상통한다고볼수있다.

또한가지는 원진살이 도화살과 겹친것이다.

일지의 묘목 도화가 묘신원진을 이루고있다.

원래 도화에 원진이 겹치면 도화의 작용이 몇배로 파워풀해진다.

섹시한 그녀의 사주를 완성해주는 마지막 구조는

무관성부분이다.

관성은 극기이고 나를 절제하는 마음이다.

강한 성욕이든 물욕이든 눌러주고 절제할 마음 자체가없다.

또 관성은 남편도 되기때문에 누구 한남자의 여자도 아니기때문에

운에서 결혼운 만나 자식낳고 부인으로 사는 동안을 제외하면

원래 누구의 여자가 아닌 사람이라

민들레홀씨처럼 내가 가고싶은대로 만나고싶은대로 만나고 살게된다.

현재 반형이 일어나는 상관대운에,

올해 임진년은 천간으로 관들어오고 지지로 상관들어와서 상관끼리 형을하니

관재구설운으로,

엊그제 트위터에 이스라엘을 위해서 기도한다고 올렸다가

엄청난 욕과 심지어 살해협박까지 당했다고한다.

깜짝놀라 팔레스타인을 위해서도 기도한다고 올렸지만

비난이 멈추질않아 다 삭제했다는데,

상관을 펼치고사는 사람들은 운에서 정관을 만나서 상관견관이 일어나면

관재구설을 겪게된다.

섹스비디오 유출같은것들도 대표적인 관재구설에 해당되고

남편과의 이혼소송역시 마찬가지,

이번에 트위터일로 욕얻어먹는것도 같은일이다.

배우자와의 인연은 길지못하다.

화태왕한 사주에 대운마저 화의 계절이라,

수에 해당하는 남편이 잠시 들어와도 바로 말라서 사라져버리는 모습이다.

남편이 떠나든 내가 쫓아내든 마찬가지,

결혼 72일만에 이혼소송을해서 남편을 제거해버린(?)것도

사주에 물한방울 들어왔다가 바로 말라버린것과같다.

내년부터 정관운이 들어와 일간과 합을한다.

이 대운 몇년동안은 제대로 사랑에 빠져 한남자와 오래 머물든가 다시 결혼할 확률이 높다.

% 성욕강한 사주를 말할때 성욕이 바람끼를 말하는것은 아니다.

또한 성적인 환타지를 가지고 있거나 생각을 많이하는것과도 다르다.

성욕이 강하거나 이성과의 만남이 잦은 사주는

인성다, 식상다, 재다, 관다,비겁다의 다양한 모습으로 나타난다.

하지만 킴카다시안같은 화다한 사주에 상관생정재가 잘되고 도화까지 겹친사주는

강한 성욕을 원하는대로 마음껏 실현하고 산다는 의미이다.

인성다 사주는 생각은 많아도 몸은 말을 듣지않는경우가 많고

재다는 내맘대로 하는성분이라 잘나갈땐 난봉꾼이다가 생각없을땐 수도자도 되었다가 하고,

관다는 성욕과 별 상관도없이 이러저러 남성과 인연이 많다는것일뿐

본인 입장에선 억울한 오해를 받을경우가 많고,

비겁다도 생각은 많고 생긴것도 섹시하기만 하지 잘 실현하고 사는것과 다르고,

바람피는 성분은 좀 더 복잡한 다양한 구조에 영향을 받는것이다.

성욕은 강하면서도 바람도 안피고 남에게 피해도 안끼치는 사주도 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