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인-현아 착시의상 VS 한뼘팬츠 섹시 퍼포먼스 수위

가수 가인과 현아가 ’2012 MAMA’에서 섹시한 매력으로 남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가인과 현아는 지난 30일 홍콩 컨벤션&익스히비션 센터에서 2012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2012 MAMA’)에 참석했다.

두 사람은 모두 1부에서 도발적인 무대를 꾸몄다. 먼저 가인은 착시현상을 불러일으키는 타이트한 초미니 드레스 의상을 입고 ‘피어나’ 무대를 펼쳤다. 늘씬한 몸매는 물론, 쭉 뻗은 다리라인으로 시선을 끌었다.

현아 또한 장현승(비스트)과 함께 섹시 카리스마로 무대를 제압했다. 몸매가 그대로 드러나는 블랙 핫팬츠를 입고 ‘트러블메이커’의 수위 높은 안무들을 보여 한시도 눈을 못 떼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올해의 가수상과 올해의 앨범상에는 빅뱅과 슈퍼주니어가 각각 선정됐으며, 싸이의 ‘강남스타일’이 올해의 노래상을 거머쥐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2 Responses to 가인-현아 착시의상 VS 한뼘팬츠 섹시 퍼포먼스 수위

  1. Pingback: edward

  2. Pingback: ki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