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학개론 – 첫사랑의 달콤한이야기

안녕하세요! 겜블러 입니다. 오늘은 건축학개론 – 첫사랑의 달콤한이야기 포스팅 을 할려고합니다.

너무나도 유명한 멜로영화죠!~ 이영화를 보신분들은 자신들의 옛 첫사랑을 기억할수있는 시간이될수있어요

한가인 씨의 복귀작으로도 유명했던 이영화 그럼 지금 바로 소개하겠습니다.

-출연 배우-

- 한가인씨의 복귀작 미쓰에이 수지 의 출연 등 시작전부터 많은 화재를 낳았는데요! 영화가 끝나곤

배우 이제훈 조정석 씨의 스포트라이트가 많이잡혔었어요!

- 건축학개론 줄거리-

설계 디자인 의 직업을 갖고 있던 승민 그는 사람들의 인테리어의 디자이너였다.

그는 가난했지만 같은일을 하고있는직원과 결혼을 약속했다.

그렇게 첫사랑의 기억을 잊은채 바쁘게 생활을 하고있었다. 하지만 어느날 자신의 회사로 한여성이 찾아온다.

그여성은 제주도에 있는 자신의 집을 인테리어 하고싶어했고 승민이라는사람에게 자신의 집을 맡기고 싶어했다.

그렇게 둘의 계약은 시작됬고 승민은 그녀를 알아보지못하였다. 하지만 얼마가지않아

그녀가 자신의 15년 전의 첫사랑 서연이라는것을 알게된다. 승민은 자신의 이름을 건 첫작품이 자신의 첫사랑 서연의

집을짓게되어 부담을 가지고 시작했다. 서연과 승민은 함께 집을 완성해가면서 서로의 옛이야기를 되살리게 된다.

- 15년 전 생기는넘치지만 숫기가없던 승민은 대학을다니고 있었다. 승민의 과는 건축학과였다. 대학의 첫수업에서

아름다운 자신의 이상형인 음대생 서연에게 반한다. 하지만 숫기가 없고 용기가 없던 승민은 서연을 보기만했고

그렇게 말한마디 걸지못하고 집으로 가는 버스에 탄다. 그때 승민은 너무나도 놀란다. 그버스엔 서연이 타고있었다.

둘은 같은방향의 버스를 타고있었다. 그렇게 둘은 건축학 수업을 들으면서 숙제를 하게되고 과제를 같이하면서

친하게 지내게 되었다. 항상밝고 인기가 많던 서연 은 숫기가없고 용기가없는 승민이 너무나도 좋았다.

서연은 자신이 좋아하는 노래 전람회의 기억의 습작 을 들으라며 승민에게 시디한장을 주면서 자신을 표현하였다

둘은 나날이 같이 있던 시간이 많아지면 질수록 승민은 서연에게 고백을하고 싶었지만 너무나도 용기가없어

그시기는 자꾸만 멀어지게 되었다.

-승민은 자신의 모습에 화가나였고 친구 납뜩이를 만나 하소연을 한다. 납뜩이는 승민에게 첫눈이 오는날 서연과 만나서

고백을하라고 조언을해주었다. 승민은 납뜩이의 말을 믿고 서연을 찾아가 첫눈이 오는날 승민의집근처에있는 빈집에서

만나기로 했고 승민은 자신의 사랑을 고백할수 있는 시간이 다가왔다. 어느날 승민은 서연을 위해 서연이 그토록 바라던 집의

모형을 만들어 서연 에게 주려고 서연의 집앞에서 기다리고있었다 하지만 그날은 건축학과의 모임이있었고

그모임에 서연은 어쩔수없이 가게되었다. 승민이보이질않자 불안한 서연은 승민에게 연락을했지만 승민은 그것도 모르고

계속 서연의 집앞에서 기다리고 있었다. 서연은 과선배의 술을 거절할수 없었고 계속 마셔 그만 취하고말았다. 과선배는

서연의 집에 데려다 주려고 서연을 차에태워 서연의 집앞에 도착하였고 서연을 업고 집으로 들어갔다. 그모습을 본

승민은 배신감과 자신의 무력함에 갖고있던 집의모형을 버리고 그자리를 벗어났다. 그렇게 승민은 자신의 첫사랑은

끝이라고생각하고 서연을 쳐다보지도 않았고 그런 서연은 승민에게 왜자신에게 말이없고 혼자집에가냐며 물었고

승민은 전람회의 시디를 주며 우리집은 시디플레이어가 없어서 못듣는다 그리고 내앞에서 꺼지라며 말했고

서연은 승민이 화가난 모습을 이해를 하지못했다. 그리고 시간이 흘러 첫눈이 오는날 서연 시디와 시디플레이어를 들고

승민의 집근처 빈집을 찾았지만 그곳엔 승민은 없었다. 서연은 그곳에서 승민을 기다렸지만 승민은 끝내 나타나지 않았다.

그렇게 승민과 서연은 첫사랑은 그만 끝이 나고 말았다

-자신들의 첫사랑이 끝나고 15년후 갑자기 자신의 앞으로 나타난 서연을 보고놀랐지만 승민은 결혼을 약속한상태였다.

하지만 자신의첫사랑을 잊지못하였고 서연에게 자꾸 끌리고 말았다. 함꼐 집을 완성하면할수록 서로 있을시간도 점점

줄어들고 있는 사실에 서연은 슬펐고 승민또한 자신의 갈피를 잡지 못했다.

어느덧 시간은 지나 집을 완성하는단계에 있었고 서연의 짐이 집으로 들어오게되면서 우연히 승민은 자신이 15년전에

만들었던 서연이 짓고 싶은 집의 모형을 발견하게 되고 왜 이런걸 아직까지 갖고 있냐며 화를냈다.

서연은 나도 자신의 첫사랑을 기억하고 싶어 이물건을 갖고있었다며 넌 나의 첫사랑이였다며 말했고

15년만에 둘은 서로 사랑했다는 사실을 깨닳았다. 하지만 승민의 현실은 유부남이였고 서연은 이혼녀였다.

어쩔수 없이 승민은 자신의 첫사랑을 뒤로하고 자신의 와이프와 미국으로 떠낫다.

서연은 제주도에서 피아노를 가르키며 아버지와 살고있었다. 어느날 택배가 하나도착했고 그택배는

승민이 보낸 택배였다. 그걸열어본 서연은 놀라고만다. 그것은 자신의15년전 첫눈 오는날 빈집에 놓고왔던

시디플레이어가있엇기 때문이다. 사실 승민은 서연이 왔다간후 그빈집을 갔고 그빈집엔 시티플레이어와 시디가 있었다.

하지만 그시기는 너무늦어 돌이킬수가 없었고 자신의 첫사랑을 기억하며 서연과 마찬가지로 각자의 물건을 15년동안 갖고

있었던 것이였다. 그렇게 둘은 15년전의 첫사랑 을 15년후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게되었지만 돌이키기엔 너무늦어버린

서로의 아름다운 첫사랑이였다.

- 영화 건축학개론의 뺴놓을수 없는 인물 납뜩이 라는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한 배우 조정석씨

그리고 순수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한 배우 이제훈씨는 이영화를 통해 일약스타덤에 올랐고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그명성을 쌓고 있다. 또한 미쓰에이 수지양 은 이영화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국민 첫사랑이라는 타이틀을 얻게되며 많은인기를 동시에 얻었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Read, Talk. Bookmark the permalink.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