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벨기에 홍명보 감독 16강 진출 실패 “내가 가장 부족했다” 자책

대한민국 대표팀 홍명보 감독이 16강 진출 실패를 자책했다.

대한민국은 27일 새벽 5시(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의 아레나 데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4 브라질 월드컵 H조 조별리그 3차전 벨기에와의 경기에서 0대1로 아쉽게 패했다.

이날 경기 종료 후 홍명보 감독은 “공격적인 경기를 했다. 선수들이 나름대로 최선을 다했다”고 평했다.

이어 월드컵 16강 진출 실패에 대해 “많이 부족했다. 특히 내가 가장 부족했다”라며 선수들에 대해선 “지금보다 미래가 촉망된다. 이번 월드컵을 통해 좋은 경험을 했을 것이다. 앞으로 더 개선하고 발전해야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한민국은 벨기에 전에서 후반 33분 벨기에 얀베르통언에 결승골을 허용하며 아쉽게 0대1로 패했다.

한편, 홍명보 감독 16강 진출 실패 자책을 접한 네티즌들은 “내가 가장 부족했다. 결국 16강 진출 실패” “16강 진출 실패, ′내가 가장 부족했다′ 자책 할 만. 그래도 수고하셨어요” “16강 진출 실패, 내가 가장 부족했다. 교훈 삼아 4년뒤를 기약합시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