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풍기아줌마 근황 20번째 성형수술 결심 충격

‘선풍기 아줌마 근황’이 화제다. 과거 이른바 ‘선풍기 아줌마’로 불리며 화제가 됐던 한혜경(51) 씨의 근황이 공개돼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12월 1일 방송되는 MBC ‘사람이다Q’에서는 4년 동안 모습을 감춰왔던 ‘선풍기 아줌마’의 근황과 취업 도전기가 공개될 예정이다.

한씨는 2004년 불법 성형수술로 일반인보다 3배 이상 커진 얼굴이 방송에 공개되면서 화제를 집중시켰던 인물이다. 한 때는 가수의 꿈을 키우던 아름다운 미모의 소유자였지만 성형중독으로 자신이 직접 콩기름과 실리콘 등을 주입하면서 얼굴이 부풀어 올랐다.

방송에서 모습을 감춘 지 4년 만에 제작진이 만난 그녀의 모습은 충격적이었다. 얼굴 크기는 예전보다 작아졌지만 너무 많은 수술 후유증으로 눈 아래 피부가 쳐지면서 현재는 아예 눈이 감기지 않는 상태였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 봄에는 또 다시 환청이 시작돼 다니던 직장을 나와 정신병원에 수차례 입원해야만 했다고.

선풍기 아줌마는 기초생활수급비만으로 생계를 유지하면서 집에 틀어박혀 세상과 단절된 채 살아가고 있었지만, 최근 새 직장을 구하기 위해 20번째 성형수술을 결심했다.

‘선풍기 아줌마 근황’을 접한 누리꾼들은 “선풍기 아줌마 제발 잘 됐으면 좋겠다”, “한 번 망가진 얼굴은 다시 되찾기가 힘들구나”, “성형 부작용 얼마나 무서운 지 새삼 깨닫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