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둥둥 성관계 동영상 유출 국가체육국 부국장 리푸롱 李富榮 아들 러러 쉬둥둥 스캔들 사진과 심경


 

쉬둥둥 성관계 동영상 유출!? 국가체육국 부국장 리푸롱(李富榮) 아들 러러 쉬둥둥 스캔들 사진과 심경

 

최근 여배우 장서희가 주연으로 출연해 국내에도 화제를 모았던 드라마 “서울임사부”에서 최춘애 역을 맡아 출연했던 신인여배우 쉬둥둥이 16세 당시 고위공직자의 아들과 성관계 스캔들 파문이 일고 있다.

 

중국의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4일 쉬둥둥(徐冬冬·22)은 16세 때 국가체육국 부국장을 지낸 공직자 리푸롱(李富榮)의 아들 리러(李樂)와 성관계를 가졌고 리러는 쉬둥둥보다 13세 많다는 글을 게재됐다.

 


 

해당 게시판에는 쉬둥둥 리러는 지난 2006년 베이징에서 처음 만나 관계를 가졌고 이후 연인 관계로 발전해 비밀 연애를 했다고 폭로했다.

 

또한 쉬둥둥과 리러의 스캔들 영상의 캡쳐가 빠르게 퍼지고 있으며 이에 쉬둥둥 소속사는 “쉬둥둥의 개인적인 명성에 영향을 주기 위한 악의적인 소문이다. 함께 찍은 사진은 과거 비즈니스로 만나 찍은 것으로, 보통의 친구 관계다”라고 해명에 나섰지만 논란은 가라앉지 않고 있다.

 

 

이어 스캔들의 당사자 쉬둥둥은 자신의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 “내가 했던 일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됐다. 앞으로는 대중에게 진심어린 마음을 보여줘야겠다. 인생의 방향을 알려주는 좋은 스승이 있어 다행이다. 많은 사람들은 매일 바쁘고 목적없이 살아가고 있다. 눈앞에 있는 이익과 목적만을 본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심경을 전했다.

 

하지만 공식발표 후 연예계 가십 폭로 전문 블로거인 ‘창춘궈마오’는 쉬둥둥 리러가 백허그를 하고 있는 사진을 자신의 블로그에 게재하며 논란을 더했다.

 

일부 보도에 따르면 쉬둥둥의 나체를 촬영한 15분 가량의 쉬둥둥 리러의 스캔들 동영상은 실제로 존재한다고 한다.

 

영상 속에는 남성과 여성이 침대 위에 있고 성관계 이후 쉬둥둥으로 보이는 여성이 나체로 ‘V’자를 그리고 있는 모습 등이 함께 담겨 있다고 하지만 영상의 화질 좋지 않아서 남, 녀의 정체에 정확히 확인하기 어렵다고 한다.

 

한편 쉬둥둥은 1990년 2월생으로 인민해방군 예술학원 재학 중이던 지난 2007년, 군 예술학원의 후광을 업고 TV 드라마 < 미망(迷網) > 의 류매 역, 영화 < 동방사왕(東方獅王) > 의 오명 역으로 데뷔해 스타급 배우로 성장했다.

 

또한 볼륨감 있는 몸매와 큰 키의 쉬둥둥은 그간 적잖은 성인 화보를 찍었고 ‘중국 최고의 아름다운 가슴’과 ‘인민해방군의 꽃’으로 불렸다.

 

하지만 올해 초 이와 같은 수식어와 관련해서 중국 중앙군사위 기관지 해방군보의 군망(軍網)이 쉬둥둥이 당군의 이미지를 훼손하고 있다며 관련 수식 사용을 중단하라고 경고했고 공개 사과 후 쉬둥둥은 ‘인민해방군의 꽃’ 대신 일개 젊은 연예인으로 사랑해달라고 팬들에게 부탁했다.

 

아래는 쉬둥둥 사진들이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Oversea, Talk.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