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자베스 리저 파파라치에 호통 속옷 입었다고, 변태 2X 들아

노출 사고를 일으킨 헐리우드 배우 엘리자베스 리저(37)가 분통을 터트렸다.

엘리자베스 리저는 14일 자신의 트위터에 자신의 노출 사진과 매체들의 기사를 링크하면서 “속옷 안 입는 것에 대한 반감은 전혀 없지만 난 이날 속옷 입었다고, 이 멍청한 변태 XX들아!”라고 격렬한 한 마디를 남겼다.

리저는 하루 전인 13일 홍콩에서 열린 영화 ‘브레이킹던 파트2′의 기자회견에서 높은 의자에 앉아 인터뷰를 하던 도중 다리를 꼬거나 자세를 바꿀 때 살짝 보이는 치마 아래가 집중적으로 촬영됐다. 이 사진의 주요부위가 모자이크 처리 돼 전세계로 유포되면서 누리꾼들은 제 2의 앤 해서웨이 사태라며 수근거렸다.

앤 해서웨이 이후 이러한 사태가 반복되고 전세계적으로 관심이 주목되자 리저가 파파라치들을 겨냥해 한 마디를 남긴 것이다.

엘리자베스 리저는 ‘트와일라잇’ 시리즈에서 뱀파이어 일족 컬린가의 어머니 역으로 출연해 전세계적으로 인기를 모은 여배우다. 현재 전세계를 돌며 ‘트와일라잇’ 4편 ‘브레이킹던 part2′ 홍보중이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Read, Talk. Bookmark the permalink.

2 Responses to 엘리자베스 리저 파파라치에 호통 속옷 입었다고, 변태 2X 들아

  1. Pingback: wayne

  2. Pingback: Manuel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