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표 이번 월드컵 해설위원 유일한 계약조건

 

 

`K리그 중계 늘려달라`
이영표 KBS 축구해설위원(@fromtheline)의 계약 조건 중 하나다.27일 ‘KBS 스포츠’(@KBS_sports) 이 해설위원 발언을 소개한 후 “유일한 계약조건이 K리그 중계를 늘려달라는 것이었다”고 밝혔다. 
이 날 2014 브라질 월드컵 한국 대 벨기에 경기 종료 직후 이 해설위원은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좋은 성적을 위해 무슨 준비가 필요 하냐는 질문이 있다”며 “축구는 월드컵을 잘 하기 위해서 하지 않았으면 한다. K리그를 위해 준비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KBS 스포츠’ 계정은 ”이번 실패는 감독, 선수 뿐 아니라 대한민국 축구와 관련된 모든 사람들의 책임으로서 반성해야 한다”며 K리그에 관심과 지원을 부탁한 이 해설위원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KBS 스포츠국 관계자에 따르면 이 해설위원이  KBS를 택한 주요 이유 중 하나가 ‘K리그’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K리그 중계 활성화를 위해 K리그 중계를 하고 있는 KBS를 택한 것으로 전해졌다. 

KBS는 연간 4회 편성돼 있던 프로축구 K리그 중계를 2014년 연간 6회로 늘렸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Comments are 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