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원영 심이영 득녀 결혼 4개월만에 건강한 딸 얻어

배우 최원영 심이영 부부가 결혼 4개월만에 첫 딸을 얻었다.

심이영은 지난 20일 오후 경기도 일산의 한 산부인과에서 4.12kg의 건강한 딸을 낳았다.

23일 최원영 소속사 측은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며 “최원영 심이영 부부와 가족들이 무척 기뻐하고 있다”고 전했다.

최원영은 MBC 새 수목극 ‘야경꾼일지’ 지방 촬영 중에 급히 올라와 아내 심이영의 출산 과정을 함께 하며 곁을 지켰다.

최원영은 소속사를 통해 “예쁜 딸을 얻게 돼 정말 기쁘고 감개무량하다”며 “드라마 첫 방송을 앞두고 바쁜 시기라서 오랫동안 아내 곁에 함께 있어주지 못해서 미안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원영과 심이영은 MBC 드라마 ‘백년의 유산’에서 부부로 연기 호흡을 맞추다 실제 연인으로 발전해 지난 2월 28일 백년가약을 맺었다.

최원영 심이영 득녀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최원영 심이영 득녀, 축하드린다”, “최원영 심이영 득녀, 건강한 딸 순산”, “최원영 심이영 득녀, 결혼 4년만에 순산”, “최원영 심이영 득녀, 예쁘게 키우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Talk. Bookmark the permalink.

3 Responses to 최원영 심이영 득녀 결혼 4개월만에 건강한 딸 얻어

  1. Pingback: Marc

  2. Pingback: ronnie

  3. Pingback: Cliffo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