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팝스타2 양현석 송하예에 와일드카드 뽑아 들어

‘K팝스타2’ 심사위원 양현석이 와일드 카드를 뽑아 들었다.

25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 시즌2’(이하 K팝스타2)에서는 JTBC ‘메이드 인 유’ 준우승 출신 송하예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송하예는 “다른 멤버들은 소속사로 들어갔는데 난 그런게 없었다. 여기서 더 잘되고 싶어서 나왔다. 다른 분들도 간절하겠지만 나는 원래 상태로 돌아온거라 허무하기도 하고 다르게 생각해보면 새롭게 다시 시작하자는 희망도 있다”고 절실한 마음을 밝혔다.

송하예는 가수 아이유의 ‘복숭아’를 선곡해 불렇고, 심사위원 3인은 그의 노래가 시작되자마자 집중했다. 하지만 노래는 중단됐고 양현석은 “원래 모든 노래를 그렇게 부르냐. 이상한 버릇이 있다. 짧게 다른 노래를 불러봐라. 지금 창법 말고 중간에 한두마디 정도 맑은 목소리가 나왔다”고 제안했다.

박진영은 역시 “인사할 때 먼저 걱정했다. 녹여드린다고 하실 때 약간 ‘으응~’ 하는 게 있었다. 예쁘게 부르려고 하지 말고 그냥 해라”고 조언했다.

이어 송하예는 세계적인 팝스타 리한나의 ‘엄브렐라’를 불렀다. 하지만 양현석은 “내가 들어보니까 버릇이다. 모든 끝음을 ‘퐈~’라고 한다. 너무 공기를 뱉는다. 노래를 못하는건 아닌데 고치기 어려운 불치병이다”고 혹평쏟았다.

박진영은 “개인적으로 더 불편한건 송하예 양이 본인의 목소리를 아느냐는거다. 처음엔 아이유처럼 부르고 뒤에는 리한나처럼 부른다. 말도 조심스럽게 예쁘게 해서 말할 때도 본인 목소리가 안나온다. 자기 목소리를 모르면 노래를 할 수 없다. 하루아침에 되는 일이 아니라 불합격 드리겠다”고 말했다.

보아는 “‘메이드 인 유’에서 준우승을 하셨다. 준우승이라는 결과까지 얻으신 분이 여기는 어쩐 일이냐”고 물었다. 이에 송하예는 “나머지 참가자들 빼고 저만 일이 잘 안됐다. 연락도 오지 않았다”고 솔직히 말했다.

양현석은 “그쪽에서 필요없었기 때문에 연락이 안온거다. 내가 상대에게 필요한 사람이 돼야 한다. 지금도 마찬가지다. 승하예시가 필요한 사람이 되야하는데 우리도 그 기로에 서있다”고 독설했다.

그러나 양현석은 “노래를 아예 못하는 분은 아니다. 근데 본인이 고쳐해야 할 점은 간단명료하다. 마지막에 ‘퐈’만 고치면 다음 기회를 잡을 수 있다. 난 채찍 차원에서 합격드리겠다”고 합격을 줬다.

보아는 “내가 항상 심사를 하면서 애매한 참가자들이 있다. 그때 마지막 결정의 이유는 다음 노래가 궁금한가 아닌가다. 난 송하예 양의 노래가 별로 궁금하지 않다. 자기 것이 아닌 모창같다. 다른 노래를 해도 그 가수처럼 하실 것 같다”며 불합격을 줬다. 송하예는 결국 탈락했다.

양현석은 “안좋은 습관과 버릇만 고치면 된다. 그래서 기회를 주는게 맞다고 생각한다. 나에게 와일드 카드가 있다. 탈락해도 한번더 기회를 줄 수 있는 카드다. 절실한 사람에게 고칠 수 있다고 희망을 드리고 싶다”며 와일드카드를 주고 송하예의 탈락을 보류시켰다.

Share and Enjoy

  • Facebook
  • Twitter
  • Delicious
  • LinkedIn
  • StumbleUpon
  • Add to favorites
  • Email
  • RSS

About >-<

Person who like to talk about Korea Culture, places and everythings
This entry was posted in PostBox, Read. Bookmark the permalink.

One Response to K팝스타2 양현석 송하예에 와일드카드 뽑아 들어

  1. Pingback: Jared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